Comment
Comment
star4.0
흐르는 강물처럼 흘러가는 영화. 형제의 우애와 그 사이의 미묘한 긴장감. 멋진 자연경관.
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