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고양이쌤입니다's Poster

나는 고양이쌤입니다

Insufficient Information
Rate

Overview

나는 고양이쌤입니다
2018 · Korea, Republic of · 264p
저자는 경남 통영에서 독립서점 ‘고양이쌤 책방’을 운영하는 한편 독서지도사로서 독서 모임 ‘산, 책’을 운영하고 있다. 아이들을 가르쳐온 경험으로 자연스럽게 독서지도 선생이 된 저자는 이 책에서 독서 모임을 처음 시작한 날부터 고양이쌤 책방을 열고 학생들에게 독서를 교육하며 고양이들과 함께 살아온 7년간의 시간을 생동감 있게 기록하고 있다. 에세이로도 재미있고 신선하지만 독서 모임을 오랫동안 운영한 노하우, 독서교육 가이드 등 유용한 팁들이 담겨있어 더욱 흥미롭다. 또한 책으로 할 수 있는 놀이와 삶이 무궁무진하다는 걸 알려준다. 처음엔 놀이였던 읽기와 쓰기, 그리고 독서모임이 그 과정 자체를 즐기다보니 어느새 직업이 되어 지금은 독서모임 운영자, 독서지도사 그리고 책방지기라는 세 가지 직업을 가진 멀티플레이어가 되었다.

Description

책으로 이어진 세 가지 삶, 독서모임 운영자, 독서지도사, 그리고 책방지기 저자는 경남 통영에서 독립서점 ‘고양이쌤 책방’을 운영하는 한편 독서지도사로서 독서 모임 ‘산, 책’을 운영하고 있다. 어릴 때부터 책을 사랑해서 이후 줄곧 책과 함께 살아가고 있다. 22살 때부터 아이들을 가르쳐온 경험으로 자연스럽게 독서지도 선생이 된 저자는 이 책에서 독서 모임을 처음 시작한 날부터 고양이쌤 책방을 열고 학생들에게 독서를 교육하며 고양이들과 함께 살아온 7년간의 시간을 생동감 있게 기록하고 있다. 에세이로도 재미있고 신선하지만 독서 모임을 오랫동안 운영한 노하우, 독서교육 가이드 등 유용한 팁들이 담겨있어 더욱 흥미롭다. 책을 좋아하고 사람 만나는 것도 좋아해서 독서모임을 만들고 모임과 수업을 위해 한 달에 100만 원 이상의 책을 사게 됐는데 이럴 바에 차라리 책방을 내는 게 낫겠다는 결론에 이르러 책방까지 운영하게 되었다. 책이나 교육 관련 전공자도 아니었고, 제대로 배운 적도 없어서 처음엔 그저 막막했지만 저자는 실전으로 하나씩 배워나가기 시작했다. 저자는 책으로 할 수 있는 놀이와 삶이 무궁무진하다는 걸 알려준다. 처음엔 놀이였던 읽기와 쓰기, 그리고 독서모임이 그 과정 자체를 즐기다보니 어느새 직업이 되어 지금은 독서모임 운영자, 독서지도사 그리고 책방지기라는 세 가지 직업을 가진 멀티플레이어가 되었다. 이 모습을 보고 누군가는 용기를 얻지 않을까 하는 마음에 모자란 경험과 글을 책으로 엮어 내놓게 되었다. 꿈이 없어도, 게을러도 충분히 재미있고 행복하게 살 수 있지 않을까? 읽고 쓰기를 멈추지 않는 사람, 나는 고양이쌤입니다 저자는 꿈이 없어도, 딱히 하고 싶은 게 없어도, 게을러도, 충분히 재미있고 행복하게 살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고 싶었다. 저자는 이러한 삶을 고양이에 비유한다. 고양이는 적당히 게으르다. 싫은 건 절대 하지 않는다. 하지만 많은 사랑을 받는다. 독립적인 삶을 살아간다. 딱 고양이처럼 살면 되지 않을까? “언제부턴가 사람들이 나를 ‘고쌤’이라 부르기 시작했다. 그래서 처음 만난 사람들은 내 성이 ‘고씨’인 줄 알기도 한다. 고양이를 좋아하고, 직업이 강사라서 별 의미 없이 붙였던 닉네임 ‘고양이쌤’이지만, 지금은 의미가 바뀌었다. 고양이처럼 살고 싶은 사람, 괜찮은 어른이 되고픈 사람, 그래서 읽고 쓰기를 멈추지 않는 사람, 고양이쌤이다.” - 머리말 中 한 사람 한 사람의 이야기가 역사가 되고 문화가 되는, 호밀밭출판사와 협성문화재단의 NEW BOOK 프로젝트 협성문화재단은 2016년부터 NEW BOOK 프로젝트 공모전을 통해 누구나 자신이 직접 쓴 이야기를 단행본으로 기록하고 출판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올해는 응모작 중 6편을 최종 선정한 뒤 도서출판 호밀밭과의 협업을 통해 보다 전문적이고 완성도 있는 책으로 선보인다. 2018 NEW BOOK 프로젝트에서는 『한숨인 줄 알았더니 꽃숨이더라』(권갑점), 『엄마와 함께 고전영화 읽기』(조수진), 『침대는 예술이다』(김주원), 『나는 고양이쌤입니다.』(김화수), 『백령일지: 백령도에서의 12일간의 기록』(노기훈), 『죽으려고 했어.』(이소리)가 선정되었다. 매년 6월 공모전이 진행되며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누구나 지원가능하다.

So far ★ 597,151,206 ratings have been stacked..
  • Metadata Source
  • Terms of Service
  • Privacy Policy
  • About WATCHA, Inc.
  • Contact
  • support@watcha.com
  • © 2021 by WATCHA,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