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ment
Comment
창근
star3.0
차이밍량, 김태용 승. 허안화, 구 창웨이 패. 차이밍량의 <행자> 속 승려의 느린 걸음이 답답하다면 우리는 이미 도시의 빠른 리듬에 길들여졌다는 것
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