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쳤거나 좋아하는 게 없거나's Poster

지쳤거나 좋아하는 게 없거나

글배우
Average ★2.7 (585)
Rate

Where to buy

forward

Overview

지쳤거나 좋아하는 게 없거나
글배우 · 2019
248p
<타인의 시선을 의식해 힘든 나에게> 글배우가 전하는 '잃어버린 삶의 의욕'을 다시 찾을 수 있는 이야기. 무기력해진 '나'에게 혼자의 시간을 잘 보내며 재충전할 수 있는 방법과 내 삶에서 내가 좋아하는 것을 찾을 수 있는 방법을 말해준다. 그리고 저자가 직접 겪은 사연을 통해 잃어버린 행복을 찾아 새롭게 시작할 수 있는 용기를 준다. 불안함 공허함 외로움 감정 기복 자존감 등 매년 수천 명의 고민을 마주하며 상담해온 저자의 책은 막연한 이야기가 담겨 있지 않다. 지금 당장 내 삶에 의욕을 불러일으켜 주는 이야기, 지금 당장 불안한 내 마음을 편안하게 해 줄 수 있는 이야기, 혼자의 시간이 필요하다면 혼자의 시간을 가질 수 있는 용기, 매일 우울하고 불안했다면 나를 힘들 게 하는 마음에서 벗어나 행복해질 수 있는 이야기가 담겨 있다.

Description

“지쳤거나 좋아하는 게 없어 무기력해진 당신에게”베스트셀러 ≪타인의 시선을 의식해 힘든 나에게≫ 글배우가 전하는 ‘잃어버린 삶의 의욕’ 을 다시 찾을 수 있는 이야기 이 책은 무기력해진 마음에 새롭게 다시 시작하고 싶은 의욕과 용기를 불러일으켜 준다.지쳤거나 좋아하는 게 없다면 삶은 무기력해진다. 그동안 살아오면서 잘해야 된다는 마음이 지나치게 강했다면 누구의 도움 없이 스스로 잘 해내지 못하면 안되는 환경이었다면 그래서 잘하지 못할까 봐 늘 불안하고 초조하며 조금이라도 삶에 문제가 생기거나 조금이라도 잘하지 못할 때마다 자신을 크게 자책했다면 이제는 지쳤을 수 있다.또 잘해야 된다는 생각에 다른 사람들이 보기에 좋은 것만 다른 사람들이 어떻게 바라볼지 만을 생각하며 살아왔다면 지금 내가 좋아하는 게 뭔지 몰라 삶에 의욕을 낼 만한 게 없을 수 있다. 지쳤거나 좋아하는 게 없다면 삶은 무기력 해진다.이 책은 무기력해진 ‘나’에게 혼자의 시간을 잘 보내며 재충전할 수 있는 방법과 내 삶에서 내가 좋아하는 것을 찾을 수 있는 방법을 말해준다. 그리고 저자가 직접 겪은 사연을 통해 잃어버린 행복을 찾아 새롭게 시작할 수 있는 용기를 준다.인간관계, 일, 연애 나를 힘들 게 하는 모든 것에서지친 마음을 쉬어가게 해주는 책 “어쩌면 아무도 만나지 않는 것이 인간관계로 지친 나에게 가장 큰 휴식일 수 있습니다.“ - 본문 중에서 잘해야 된다는 마음이 큰 사람은 항상 마음속에 불안을 품고 살아가게 된다.잘하지 못했을 때 스스로가 많이 밉기 때문에 지나치게 잘하기 위해 애쓰게 된다.지나치게 배려하거나 지나치게 참거나 지나치게 좋아하는 것을 안 하거나 아니면지나치게 희생하거나 그러다 보면 지친 하루가 지나가고 또 나를 힘들 게 하는 하루가 찾아온다.‘열심히 사는데 왜 늘 행복하지 않지?’ 라고 생각한 적이 있다.이 책을 읽으며 그 이유를 명확히 알게 되었다.책에서는 행복이란 내가 바라보면 집중되는 것이라고 말한다. 집중될 때 마음이 편안해지고 집중되는 시간을 보낸 뒤에 만족감이라는 감정을 얻기 때문이다. 그러나 나는 현재 잘해야 하는 것만 있었고 내가 바라보면 집중되는 것 마음이 편안해지는 것,내가 좋아하는 게 없었다. 현재에 내가 만나고 바라보면 집중되는 것들로 조금씩 삶을 채우기 위해 노력할 때, 그 과정에서 실수하고 잘하지 못하는 나를 무조건 크게 자책하여 아무것도 하기 싫어하는 사람으로 만드는 것이 아니라, 그런 나에게 실수하고 실패할 공간을 열어주며 다독이며 내가 만족하는 것이 무엇인지 알아가고 찾아갈 때 행복할 수 있다는 걸 깨닫게 되었다.“바람에 흔들리지 않는 꽃은 없다.그러나 꽃은 흔들려도 자신만의 향기를 잃지 않는다. 삶에서 불어오는 바람에 흔들릴 수는 있겠지만당신도 자신만의 향기를 잃지 않는 사람이 되기를 응원한다.“ -본문 중에서불안함 공허함 외로움 감정 기복 자존감 등 매년 수천 명의 고민을 마주하며 상담해온 저자의책은 막연한 이야기가 담겨 있지 않다. 지금 당장 내 삶에 의욕을 불러일으켜 주는 이야기,지금 당장 불안한 내 마음을 편안하게 해 줄 수 있는 이야기, 혼자의 시간이 필요하다면 혼자의 시간을 가질 수 있는 용기, 매일 우울하고 불안했다면 나를 힘들 게 하는 마음에서벗어나 행복해질 수 있는 이야기가 담겨 있다. 연인과 자주 싸워 힘들다면 서로가 행복할 수 있는 연애를 위한 이야기 “나와 반대인 사람의 매력에 끌려 연애를 시작했다면 나와 반대여서 내가 좋아하는 점이 있는 반면 나와 안 맞는 점이 시간이 지나 보이기 시작합니다“ - 본문 중에서연애를 하다 보면 처음에는 좋은 모습만 보여 상대에게 호감이 커져 연애를 시작하게 되지만 시간이 지날수록 내가 원하는 모습이 아닐 때 상대를 바꾸려 하다 보면 자주 서운해지고 상대는 내게서 점점 멀어지며 자주 싸우게 된다. 물론 이때 내가 좋아하지 않는 사람이면 그만 만나면 되겠지만 그 사람을 아직 좋아한다면 대화가 안되는 게 너무 힘들고 계속 싸우게 되어 답답하고 앞으로 어떻게 하는 게 좋을지 몰라 고민에 빠지게 된다. 저자는 말한다. 사람은 저마다 자라 온 환경이 다르기 때문에 어른이 되어도 모두 다른 장단점을 가지게 된다고. 누구는 삼각형이고 누구는 네모일 때 삼각형과 네모의 고유의 성질은 잘 변하지 않는다고. 그러나 삼각형과 네모가 함께 하면서 서로 찌르고 상처를 주고받지 않기 위해 서로의 모난 부분이 서로에게 맞게 깎여야 한다고 한다. 이때 변하기 위한 ‘의지’ 가 있느냐에 따라 서로가 앞으로 함께 할 수 있을지 없을지를 결정하며 한쪽이라도 스스로 변하고 싶은 ‘의지’가 없고 타인이 나에게 맞춰 주기만 바라면 그 연애는 상처뿐인 연애로 끝날 가능성이 크다고 말한다.“사람은 누구나 좋아하는 사람을 자신과 닮아가게 하고 싶은 욕심이 있다.그래서 상대방에게 욕심낸다. 상대방이 내가 원하는 모습으로 바뀌어주기를그것은 사랑이 아니고 욕심이다.“ - 본문 중에서 내가 그 사람을 정말 사랑하는지 알 수 있는 방법은 내가 그 사람의 아픔에 관심이 있는가와그 사람의 아픔을 내가 함께 짊어지고 나누고 싶은 마음이 있는가를 보면 알 수 있다. 그것에 관심이 없다면 나는 그 사람을 진짜 사랑하는 것이 아니다. 좋은 연애를 위하여 두 사람이 서로 다름을 인정하고 서로를 바꾸려 하기보다는 서로에게 상처 주지 않기 위해 변하려는 의지가 더 필요하다. 이때 사랑은 더 아름답게 지속된다.저자는 연애뿐만 아니라 자존감 인간과 계 직장 도전하고 싶은 꿈 등 많은 단상들에 있어 그동안의 상담을 통해 사람들에게 도움을 주고 느꼈던 이야기들을 말한다.그동안 쌓인 걱정들의 대한 어떻게 나아가면 좋을지 방향을 찾을 수 있게 되고 책을 덮는 순간마음이 놓인다. 그리고 다시 시작하고 싶은 열정이 생긴다.당신도 이 책을 통해 그런 시간을 만날 수 있기를 희망한다.

Author/Translator

  • 글배우
    Author
forward

Rating Graph

Avg2.7
(585)

Comment

70+
forward

국민건강보험 금연치료지원

금연치료지원 신청하고, 혜택 받으세요!

국민건강보험공단 · AD

Where to buy


Collections

12
forward
So far ★ 633,749,495 ratings have made.
  • Terms of Service
  • Privacy Policy
  • About WATCHA, Inc.
  • Customer Support
  • cs@watchapedia.co.kr, 02-515-9985
  • Advertising Inquiries
  • ad@watcha.com
  • WATCHA, Inc.
  • CEO, Taehoon Park
  • 343, Gangnam-daero, Seocho-gu, Seoul, Republic of Korea
  • Corporate Registration Number 211-88-66013
  • © 2021 by WATCHA,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