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 자와 죽은 자's Poster

산 자와 죽은 자

넬레 노이하우스 ・ Novel
Average ★3.7 (503)
Rate

Buy

forward

Overview

산 자와 죽은 자
넬레 노이하우스 · Novel
2015 · Korea, Republic of · 604p
넬레 노이하우스의 '타우누스 시리즈' 7권. 장기 이식에 얽힌 비극에 사랑과 복수라는 보편적인 주제를 절묘하게 녹여내 '<백설공주에게 죽음을> 이후 타우누스 시리즈 최고의 작품'이라는 찬사를 받았다. '스나이퍼'라 불리는 미스터리한 연쇄 살인범, 극히 사소한 실수로 인해 나락으로 치닫는 평범한 사람들, 그 사이에서 고군분투하는, 우리와 꼭 닮은 형사들의 일상, 거기다 소소한 웃음까지 가미된 작품이다.

Description

27개국 번역 출간, 500만 부 판매 독일을 넘어 전 세계를 매혹시킨 미스터리의 여왕 넬레 노이하우스의 타우누스 시리즈 제7권! 슈피겔 베스트셀러 1위, 독일 아마존 베스트셀러 1위 미국 번역 출간 확정, 드라마화 확정 독일 독자들이 뽑은 2014년 최고의 책 나는 산 자와 죽은 자를 가리러 왔으니 죄를 짊어진 자들은 두려움에 떨 것이다 여왕이 제대로 돌아왔다! 명실상부한 우리 시대 미스터리의 여왕 넬레 노이하우스의 ‘타우누스 시리즈' 최신작 《산 자와 죽은 자》 가 드디어 국내 독자들을 만난다. 《산 자와 죽은 자》는 장기 이식에 얽힌 비극에 사랑과 복수라는 보편적인 주제를 절묘하게 녹여내 ‘《백설공주에게 죽음을》 이후 타우누스 시리즈 최고의 작품’이라는 찬사를 받았다. ‘스나이퍼’라 불리는 미스터리한 연쇄 살인범, 극히 사소한 실수로 인해 나락으로 치닫는 평범한 사람들, 그 사이에서 고군분투하는, 우리와 꼭 닮은 형사들의 일상, 거기다 소소한 웃음까지 가미된 이번 작품은 미스터리 독자가 스스로에게 줄 수 있는 최고의 선물이 될 것이다. 한국인이 가장 사랑하는 미스터리 시리즈 전작을 가뿐히 뛰어넘는 그 최신작을 만나다! 타우누스 시리즈는 그림같이 아름다운 독일 타우누스 지방에서 일어나는 끔찍한 사건들을 재기발랄한 여형사 피아와 부드러운 카리스마의 보덴슈타인 반장 콤비가 해결해나가는 과정을 그린다. 2011년, 시리즈 네 번째 작품 《백설공주에게 죽음을》이 한국 독자들의 폭발적인 반응을 불러일으키며 그해 해외소설 판매량 1위를 기록한 후로 《사랑받지 못한 여자》, 《너무 친한 친구들》 등 다른 작품들 역시 번역 출간되어 모두 베스트셀러가 되면서 타우누스 시리즈는 한국에서 가장 성공한 미스터리 시리즈로 자리를 잡았다. 그리고 2015년 여름, 팬들이 오매불망 기다려왔던 타우누스 시리즈 최신작 《산 자와 죽은 자》가 출간된다. 전작 《사악한 늑대》로부터 꼭 2년 만이다. 당연한 이야기지만, 이번 작품 역시 출간 직후 슈피겔과 독일 아마존 베스트셀러 1위를 차지하고, 독일 최대 서평 사이트 ‘러블리북스’에서 2014년 최고의 책으로 선정되면서 그 인기와 재미를 입증했다. 책을 먼저 읽어본 독일 독자들은 《바람을 뿌리는 자》나 《사악한 늑대》보다 훨씬 뛰어나고, 《백설공주에게 죽음을》이나 《깊은 상처》와 비견될 만하다는 반응이다. 농익은 필력, 허를 찌르는 반전, 깊은 공감 《백설공주에게 죽음을》 이후 시리즈 최고의 작품 시리즈 첫 작품 《사랑받지 못한 여자》로부터 10여 년이 지났다. 그 사이 넬레 노이하우스는 자비 출판을 하던 소시지 공장 사모님에서 독일을 넘어 유럽을 대표하는 미스터리 작가로 우뚝 섰다. 그리고 그녀의 글 역시 그만큼 성숙해졌다. 《산 자와 죽은 자》에서 넬레 노이하우스는 완연한 ‘여왕’의 풍모를 보인다. 원래 작가의 장점으로 꼽히던 다양한 인간군상에 대한 이해, 쉴 새 없이 몰아치는 사건들, 치밀하게 안배된 복선과 허를 찌르는 반전이 그녀의 농익은 펜 끝에서 춤을 추듯 흘러나온다. 거기다 장기 이식과 사적 복수라는 민감한 사회적 이슈까지 훌륭하게 담아냈다. 작가 자신이 2012년 시한부 선고를 받고 심장 판막을 삽입하는 수술을 받으면서 경험하고 느낀 것들이다. 물론 중심이 되는 것은 ‘후더닛’, 즉 ‘누가 범인인가’를 추리하는 재미다. 타우누스 시리즈의 매력은 고전적인 추리소설과 막장 드라마의 재미가 맛있게 버무려져 있다는 점이다. 거미줄처럼 깔린 관계망 속에 미움과 질투, 사랑과 배신 등 저마다 동기를 가진 인물들이 바삐 돌아다니다가, 독자가 범인을 점찍는 순간 예상을 굽이굽이 피해 달아난다. 《산 자와 죽은 자》도 예외는 아니다. ‘스나이퍼’는 첫 장부터 등장하지만, 그가 누구인가를 찾는 것은 결코 호락호락하지 않다. 결국 범인의 정체가 밝혀지는 순간, 독자들은 쓴 배신감과 더불어 깊은 슬픔과 공감을 느끼게 될 것이다. [독자평] 주의! 대청소나 결혼식, 세금 환급, 기타 중요한 일을 앞두고 있는 사람은 절대 이 책을 펼치지 말 것. -Andrea B(독일 독자) 범인에게 이렇게 감정 이입이 되기는 처음이다. 넬레 노이하우스의 최고작 중 하나! -Johannes(독일 독자) '타우누스 시리즈'라는 문구가 붙은 책은 늘 나를 정신 못 차리게 만든다. -Nadine(독일 독자) 지금까지 읽은 타우누스 시리즈 중 최고라고 감히 말하고 싶은 산 자와 죽은 자. -omana0611(한국 독자) 얇지 않은 이야기가 순식간에 읽힌다. 이 더위에 서늘함을 주는 넬레의 책이 반갑다. -noon472(한국 독자) 이번 작품에서는 자신에게서 가장 중요한 사람을 잃는다는 아주 일반적인 감성의 생채기를 다루고 있기 때문에 더욱 이야기의 흐름 속으로 감정이입이 잘 된다. -nanjappans(한국 독자) 그녀의 장기인 마지막 범인의 의외성은 이번 작품에서도 유감없이 빛나고 있습니다. 독자로 하여금 등장인물 전부 다 의심하게 만들고 결국에는 전혀 의외의 인물이 범인으로 등극하게 되죠. 저 역시도 깜빡 속아넘어갔습니다. -bookpark(한국 독자) 쉴사이 없이 휘몰아치는 사건들과 그것들을 둘러싼 다양한 사람들의 심리에 빠지다보면 600페이지가 넘는 분량에도 지루할 틈이 없습니다. -비오는밤(한국 독자) 넬레 노이하우스 소설은 꾸준히 읽게 되는 매력이 있다. -minibelle19(한국 독자) 마지막 '스나이퍼'의 말은 큰 여운과 가슴 찡한 감정을 남겨주었다. -clear1982(한국 독자)

About the Author

명실상부한 ‘독일 미스터리의 여왕’이자 독일을 넘어 전 세계를 매혹시킨 우리 시대 가장 성공적인 작가. 대표작 ‘타우누스 시리즈’는 30여 개국에서 출간되어 600만 부 이상 판매되었다. 한국에서도 『백설공주에게 죽음을』이 2011년 해외소설 베스트셀러 1위를 기록하며 신드롬을 불러일으켰고, 뒤이은 시리즈 모든 작품들이 베스트셀러가 되었다.

Author/Translator

forward

Rating Graph

Avg3.7
(503)

Comment

10+
forward

Renault ZOE

탐나는 것엔 이유가 있다

Renault · AD

Buy


Collections

7
forward
So far ★ 574,461,749 ratings have been stacked..
  • Terms of Service
  • Privacy Policy
  • About WATCHA, Inc.
  • Contact
  • cs@watchapedia.co.kr, 02-515-9985
  • Affiliation & Partnership
  • contact@watcha.com, 070-7554-9696
  • WATCHA, Inc.
  • CEO, Taehoon Park
  • 343, Gangnam-daero, Seocho-gu, Seoul, Republic of Korea
  • Corporate Registration Number 211-88-66013
  • © 2011 Watcha.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