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휘인
...

알 권리를 다시

  • Like 1
  • Comment 0
비주류영화를 다시 들이기 시작했다. 나 자신에게 알 권리를 박탈당하게 한 후 진정으로 앎이 필요한 시기가 왔기때문. 앎이 간절해지는 시기에 소비를 감행해야 공급의 포화속에 허덕이지 않을 수 있다. 이 명료함을 이제야 기꺼이 살아낸다.

Titles

15
So far ★ 565,348,079 ratings have been stacked..
  • Terms of Service
  • Privacy Policy
  • About WATCHA, Inc.
  • Contact
  • cs@watchapedia.co.kr
  • Affiliation & Partnership
  • contact@watcha.com, 070-7554-9696
  • WATCHA, Inc.
  • CEO, Taehoon Park
  • 343, Gangnam-daero, Seocho-gu, Seoul, Republic of Korea
  • Corporate Registration Number 211-88-66013
  • © 2011 Watcha.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