レビュー
レビュー
아타
star4.0
강간을 막기위해 질 속에 감자를 넣는다는 설정은 전쟁과 내란을 무수히 겪은 제 3세계 식민지 여성만이 가질 수 있는 슬픈 이야기다. 어머니의 시신을 고향으로 보낼 장례비마저 없어 백인 부르주아 여성의 하녀로 취직하지만 그녀의 노래만을 착취한 후 이용하고 내쫓는 이야기는 그들 제국주의의 탐욕을 그대로 닮았다. 다분히 정치적인 베를린 영화제 황금곰상 수상작. "사회 비판적인 리얼리즘과 몽환적인 상상력이 결합한 마술적 리얼리즘"
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