レビュー
レビュー
박소연
star5.0
어떻게 설명할수 있을까. 난 정착할수 있는 그런사람이 아니다. 평생 그러지 못할것이다. 설명할수 있는게 아무것도 없다. 떠나는 이시점에서 난 이미 지나가버린 과거가 그립다.
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