レビュー
レビュー
리얼리스트
star4.0
비언어적인 영화경험 트라우마 꿈 무의식으로 된 고통의 세계 영화의 첫부분 푸른 장미의 상징을 대답해주지않듯이 린치 감독 세계는 언어로 해석하기보다 비언어적으로 느낄때 더 귀한 경험이 된다
6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