レビュー
レビュー
star5.0
사형수 미화라기보단..상처 받은 사람들에 대한 위로의 영화라고 생각함 사형수는 표현 수단일 뿐
19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