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멸의 여자

불멸의 여자
2022 · 드라마 · 한국
1시간 27분
평가하기
“사랑합니다, 고객님.”  “스마일, 스마일, 스마일.”  화장품 매장 직원 희경(이음)과 승아(이정경). 불쾌한 감정, 우울한 기운은 배제하고 세상에서 가장 행복한 직원으로 손님을 맞이하는 두 사람은 화기애애한 어느 날, 화장품 반품 문의 전화가 걸려온다. 눈가 주름방지용 화장품을 샀는데 오히려 눈가 주름이 더 늘었다며 불만을 토로하는 고객, 정란(윤가현). 만족스럽지 못한 서비스에 매장을 찾아온 정란은 갑질을 통해 환불을 요구하기 시작한다. 비가 오나 눈이 오나 웃어야 하는 판매원 희경과 승아는 정란의 끊임없는 접객 태도 지적에 마트 지점장 상필(안내상)에서 도움을 청하게 되고, 정란은 승아에게 진심을 담은 사과의 표현으로 무릎을 꿇고 잘못을 빌 것을 요구하는데… 마트 개점 이래 최고의 진상 손님 등장! 과연 희경과 승아는 계속되는 갑질에 끝까지 웃을 수 있을까?

출연/제작

  • 데이터 출처
  • 서비스 이용약관
  • 개인정보 처리방침
  • 회사 안내
  • © 2024 by WATCHA,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