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멘트
코멘트
김도훈 평론가
star4.0
저메키스는 테크놀로지의 진화를 어떻게 시네마와 결합하는지를 아는 극소수의 예술가 중 하나다.
25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