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멘트
코멘트
star2.0
"그래, 우리 모두 죄인이지." (서동갑/강요섭 역) 기독교에서 말하는 죄는 존재로서의 죄다. 예수의 사랑이 기꺼이 품는 것도 이 죄다.
5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