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멘트
코멘트
영사기
star4.0
데님이 헤지고 상처가 있고 결함이 있어도 좋듯이, 사람도 그렇지 않을까요? 파란 물이 든 손이 서로 마주잡았을 때, 파란 색의 크로키, 푸른 느낌의 재즈, 푸른 기억들이 어우러져서 좋았다
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