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잉 아이의 포스터

다잉 아이

히가시노 게이고 ・ 소설
평균 ★3.4 (2,342명)
평가하기

구매 가능한 곳

forward

기본 정보

Dying Eye
히가시노 게이고 · 2010 · 소설
436p
<용의자 X의 헌신>, <백야행>의 작가 히가시노 게이고의 미스터리 호러 소설. 문예지 「소설보석」에 1998년 2월부터 1999년 1월까지 연재되었던 장편소설로, 연재 후 8년이라는 긴 시간이 지난 후에야 해금되어 단행본으로 세상의 빛을 보게 된 작품이다. 히가시노 게이고는 이 작품에 대해 "다시는 이렇게 쓸 수 없을 것 같다"고 말한 바 있다.

출판사 제공 책 소개

“잊지 마, 당신이 나를 죽였다는 사실을.” 관능과 공포가 물씬 풍기는 환상의 걸작 미스터리 호러 “다시는 이렇게 쓸 수 없을 것 같다” - 히가시노 게이고 이번 히가시노 게이고는 무섭다! 매번 색다른 주제와 치밀한 구성, 팽팽한 긴장감으로 독자를 휘몰아치면서 그 이면에 애잔한 인간 드라마를 전개함으로서 재미와 감동을 함께 주는 일본 최고의 인기 작가 히가시노 게이고가 이번에는 미스터리 호러에 도전한다. 문예지 『소설보석』에 1998년 2월부터 1999년 1월까지 연재되었던 장편소설 『다잉 아이』는 연재 후 8년이라는 긴 시간이 지난 후에야 해금되어 단행본으로 세상의 빛을 보게 된 작품이다. 본격 추리 소설과 오컬트, SF 등 다양한 장르를 오가는 히가시노 게이고에게도 ‘미스터리 호러’를 쓴 것은 좀처럼 드문 경험으로, “다시는 이렇게 쓸 수 없을 것 같다”는 작가 본인의 말처럼 특이한 주제를 정교한 구성과 복선, 치밀한 심리묘사로 끌고 가면서 공포와 긴장감을 조성하고, 각 인간 군상의 얽히고설킨 관계 속에서 의외의 결말로 치닫는 매우 드라마틱하고도 스케일이 큰 작품이다. 사고로 기억의 일부가 날아간 한 남자를 둘러싸고 벌어지는 알 수 없는 사건들과 차츰 드러나는 주변 인물들의 음모, 파멸해가는 등장인물들의 모습을 통해 작가는 원한과 슬픔, 어두운 욕망 등 소용돌이치는 인간의 감정을 생생하게 전달하는 동시에 그 저변에 흐르는 긴장과 공포를 한껏 느끼게 해 준다. 밤의 냄새가 물씬 풍기는 관능과 공포의 미스터리 『다잉 아이』를 통해 작가 히가시노 게이고는 그가 최고의 스토리텔러임을 다시 한 번 증명하고 있다.

저자/역자

forward

별점 그래프

평균3.4
(2,342명)

코멘트

70+
forward

어사와 조이

옥택연x김혜윤 대환장 수사쑈 | [월화] 밤 10:30 tvN

tvN 드라마 · AD

구매 가능한 곳


이 작품이 담긴 컬렉션

19
forward
지금까지 ★ 639,255,514 개의 평가가 쌓였어요.
  • 서비스 이용약관
  • 개인정보 처리방침
  • 회사 안내
  • 고객센터
  • cs@watchapedia.co.kr, 02-515-9985
  • 광고 문의
  • ad@watcha.com
  • 주식회사 왓챠
  • 대표 박태훈
  • 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 343 신덕빌딩 3층
  • 사업자 등록 번호 211-88-66013
  • © 2021 by WATCHA,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