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전스 오브 유럽의 포스터

비전스 오브 유럽

2004 ・ 독일 ・ 이탈리아 ・ 프랑스 ・ 오스트리아 ・ 벨기에 ・ 키프로스 ・ 체코 ・ 덴마크 ・ 핀란드 ・ 그리스 ・ 헝가리 ・ 아이슬란드 ・ 라트비아 ・ 리투아니아 ・ 몰타 ・ 네덜란드 ・ 폴란드
평균 ★3.3 (21명)
평가하기

기본 정보

Visions Of Europe
2004 · 독일
2시간 20분
유럽의 25개국에서 각국을 대표하는 감독을 선정하여, 새로운 유럽의 커뮤니티에 관한 약 5분짜리 비전을 표현하라는 임무가 부과되었다. EU시대의 유럽은 이제 새로운 문화적, 인종적, 역사적 용광로가 되었다. 유럽에서 살아간다는 것은 어떤 의미인가? 25명의 감독들은 자신들이 속한 환경에 대한 짤막하고 강렬한 비전들을 제시했고, 그 각각의 고유한 커뮤니티의 소묘들은 결국 유럽 전체의 거대한 모자이크 풍경화가 되어간다. ‘프롤로그’. 2005년 전주국제영화제에서 상영된 옴니버스 영화 <비전스 오브 유럽>에 실린 단편으로 헝가리인의 입장에서 유럽 연합을 바라보는 시각을 표현한 작품. 전작들에서 시도되었던 트래킹 쇼트가 발전된 형태로 사용되었는데 원 싱글 쇼트에 담아낸 사람들의 표정은 여러 줄의 대사보다 더 많은 의미를 보여준다. <비전스 오브 유럽>은‘현재나 미래의 삶에 대한 개인적인 비전’을 담은 단편들로 구성된 프로젝트였다. 모두 25명의 유럽 영화감독들이 참여한 이 프로젝트에서 벨라 타르가 만든 <프롤로그>는 가장 좋은 평가를 받은 작품들 가운데 하나였다. 여기서 우리는 비록 짧은 시간이나마 타르의 영화가 우리를 매혹케 하는 것의 정수를 보게 된다. 영화는 트래킹을 이용한 단 하나의 숏 안에 빵을 타기 위해 줄을 서 있는 사람들을 담았다. 그래서 이것은 단지 그 사람들의 얼굴과 표정을 포착한 영화처럼 보일 수 있다. 하지만 영화가 끝나면 우리가 들여다본 것은 카메라와 음악, 그리고 프레임안에 담긴 군상의 효과적인 어울림 속에서 사람들의 얼굴 너머의 표정과 상황의 표정임을 알게 될 것이다. (전주국제영화제 - 홍성남)

출연/제작

forward

별점 그래프

평균3.3
(21명)

Renault ZOE

탐나는 것엔 이유가 있다

Renault · AD

갤러리

forward

이 작품이 담긴 컬렉션

5
forward
지금까지 ★ 574,181,816 개의 평가가 쌓였어요.
  • 서비스 이용약관
  • 개인정보 처리방침
  • 회사 안내
  • 고객센터
  • cs@watchapedia.co.kr, 02-515-9985
  • 제휴 및 대외 협력
  • contact@watcha.com, 070-7554-9696
  • 주식회사 왓챠
  • 대표 박태훈
  • 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 343 신덕빌딩 3층
  • 사업자 등록 번호 211-88-66013
  • © 2011 Watcha.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