쥐구멍에도 볕들날 있다

1965 ・ 한국
평균 ★1.5 (1명)
평가하기

기본 정보

쥐구멍에도 볕들날 있다
1965 · 한국
전체
모회사의 수위로 근무하는 주태백이가 마침내는 술로 해서 해임된다. 그러나 하루도 술없이는 살아갈 수 없는 그였다. 그렇게 허구한 날을 술로써 살아가자니 자연 생활은 곤궁할 수밖에 없었다. 그러나 그는 쥐구멍에도 볕들 날이 있을 것이라는 막연한 기대 속에 낙관하고 살아간다. 마침내 모 양조회사 주최로 서울 장안의 애주가들의 주량을 시합하는 주당대회가 열렸다. 때를 놓치지 않고 출전한 그는 예상했던 대로 당당하게 장원을 하여 다시 그 양조회사의 수위로 취직하게 된다.

출연/제작

forward

#이것만큼은일룸으로

매일 쓰는 가구는 제일 좋은걸로

일룸 · AD

지금까지 ★ 613,381,834 개의 평가가 쌓였어요.
  • 서비스 이용약관
  • 개인정보 처리방침
  • 회사 안내
  • 고객센터
  • cs@watchapedia.co.kr, 02-515-9985
  • 제휴 및 대외 협력
  • contact@watcha.com, 070-7554-9696
  • 주식회사 왓챠
  • 대표 박태훈
  • 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 343 신덕빌딩 3층
  • 사업자 등록 번호 211-88-66013
  • © 2021 by WATCHA,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