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여정
조여정

소개글

1997년 잡지 Ceci모델로 연예계에 데뷔한 조여정은 <로맨스가 필요해>, <방자전>, <후궁>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하며 명실상부한 대한민국 대표 여배우로 자리매김 했다. 빠르게 변하는 연예계에서 데뷔 16년 차가 된 그녀는 연기뿐 아니라 삶에서도 베테랑이다. 매일 아침 한 시간의 요가와 촬영장에서 먹는 한 입의 고구마를 가장 사랑한다는 그녀. 소박하고 작은 것에서 행복을 찾을 줄 알고 혼자만의 시간을 즐길 줄 아는 그녀는 지금도 꾸준한 운동과 긍정적인 마음가짐을 통해 자신의 삶을 알차게 채워가는 중이다. 진정한 아름다움은 바로 내 안에 있다는 진리를 누구보다 잘 알고 있기에, 오늘도 스스로를 온전히 행복하게 만들어 가고 있다.

작품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