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ment
Comment
이중석
star4.0
바르셀로나의 진창 속에서 꿈틀거리며 피워내는 부성애라는 꽃. 어두움 속 비참한 현실의 날 것 그대로를 생생하게 표현해낸 하비에르 바르뎀의 묵직한 연기력.
5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