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ment
Comment
star4.5
4화: 폴라리스 폭풍간지 ㄷㄷ;; ---------------------------------------------------------------- 3화: "제 자신을 바꾸고 싶지 않아요. 제가 가진 어떤 것도요." ---------------------------------------------------------------- 2화: "이젠 다 괜찮아." "그래요? 왜 그들이 떠나야 했던 거예요?" 단지 집으로 돌아오기 위해 싸우는 그들, 그리고 우리들. ---------------------------------------------------------------- 1화: "제 경험상 자기 애가 걸린 일이라면, 다 변해요." 우리는 왜 비로소 '그들'이 되어야 '그들'을 이해할 수 있게 되는 것인가? 시작부터 자비없이 처절하고 우아한 브라이언 싱어의 연출. ---------------------------------------------------------------- 브라이언 싱어가 다시금 그려내는 고통과 상처 속 뮤턴트들의 사회. 아니, 우리 주변의 소수자들과 아웃사이더들. 차별 받기 싫어하면서 차별하길 즐기는 우리의 모순들.
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