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ment
Comment
star3.5
7.6/남들처럼 산다는 게 결코 쉽지 않음을 애써 외면하다 현실을 직시했을 때. 가장 필요한 건 평범함 속으로 섞여들어갈 용기. / 나 자신이 특별한 인간이란 생각은 나 혼자 있을 때만. 대신 나에게 아주 특별한 사람이 누구인지 생각해 보는 시간을. / 역시 믿거트. / 주인공 화장 찐하게 했을 때 안지영인 줄. / [19회 미쟝센단편영화제/4만번의 구타3/네이버시리즈on온라인상영]
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