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ment
Comment
Camellia
star4.0
그런 순간이 있다. 내겐 최후의 보루였던 능력도 볼품없이 느껴지고, 마음 터놓던 친구와의 사이에 벽이 놓이는 듯한. 그때 필요한 것이 한 뼘쯤은 자랐을 나에 대한 믿음.
58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