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속 5센티미터's Poster

초속 5센티미터

신카이 마코토
Average ★3.7 (1k)
Rate

Buy

forward

Overview

NT Novel
신카이 마코토
2017 · Korea, Republic of · 240p
극장 애니메이션 [초속 5센티미터]에서는 말하지 못했던 그들의 심정과 풍경을 신카이 마코토 감독이 섬세한 문체의 소설로 완성했다. 한 소년을 축으로 그려지는 세 가지 연작 단편을 수록되어 있다.언제나 소중한 것들을 알려주던 아카리. 그런 그녀를 지켜주고자 했던 타카키. 초등학교에서 처음 만난 두 사람은 중학교에 올라가면서 아카리의 전학으로 헤어지게 된다. 그리고 이번에는 타카키가 섬 지역으로 이사를 가게 되자, 두 사람은 마지막으로 만나기로 한다. 하지만 약속한 날, 폭설이 내리고 타카키가 탄 열차는 4시간의 지연 끝에 아카리가 있는 역에 다다른다. 멀어지는 거리만큼 그들의 사랑은 영혼과 함께 계속 방황하는데….

Description

일본 애니메이션의 흥행 역사를 새로 쓴 『너의 이름은.』! 차세대 거장 신카이 마코토 감독이 처음으로 집필한 소설로, 그만의 사랑 색채로 가득한 화면을 그대로 옮겨왔다! “벚꽃 잎이 떨어지는 속도, 초속 5센티미터래.” 언제나 소중한 것들을 알려주던 아카리. 그런 그녀를 지켜주고자 했던 타카키. 초등학교에서 처음 만난 두 사람은 중학교에 올라가면서 아카리의 전학으로 헤어지게 된다. 그리고 이번에는 타카키가 섬 지역으로 이사를 가게 되자, 두 사람은 마지막으로 만나기로 한다. 하지만 약속한 날, 폭설이 내리고 타카키가 탄 열차는 4시간의 지연 끝에 아카리가 있는 역에 다다른다. 멀어지는 거리만큼 그들의 사랑은 영혼과 함께 계속 방황한다. 극장 애니메이션 『초속 5센티미터』에서는 말하지 못했던 그들의 심정과 풍경을 신카이 마코토 감독이 섬세한 문체의 소설로 완성했다. 한 소년을 축으로 그려지는 세 가지 연작 단편을 수록되어 있다. 영상을 필요로 하지 않는 감정을 소설에 담다! 영상으로 표현할 수 있는 것과 문장으로 표현할 수 있는 것은 다릅니다. 표현 면에서는 영상(과 음악)이 더 편한 경우도 많지만, 굳이 영상을 필요로 하지 않는 감정도 있습니다. 이 책을 집필하는 작업은 그런 것을 생각하게 해주는 자극적인 경험이기도 했습니다. 앞으로도 저는 영상을 만들기도 하고, 그것으로는 부족해서 문장을 쓰기도 하고, 혹은 그 반대로 작업하거나 문장 같은 영상을 만들거나 하는 일을 계속해나갈 거라고 생각합니다. - 후기 중에서 - 출판사 서평 신카이 마코토 감독의 섬세한 필체가 살아 있는 첫 소설 작품. 영상이 그려지는 듯한 서술과 담담한 감정 표현으로, 그가 생각하는 사랑, 운명, 인생을 담았다. 극장 애니메이션 『너의 이름은.』으로 차세대 거장으로 거듭난 신카이 마코토 감독. 그는 자신의 애니메이션을 꾸준히 소설로 각색해온 것으로 유명하며, 그 시작점이 바로 『초속 5센티미터』이다. 그의 사랑에 대한 색채를 처음으로 공개했던 작품으로 그만의 온전한 감정이 솔직하게 표현되어 있다. 신카이 마코토 감독의 작품을 보면 이성과의 관계가 미성숙한 남성이 주인공으로 곧잘 등장한다. 『너의 이름은.』의 남자 주인공 타키도 그러한 모습을 간간이 보여주고 있다. 또 풍경 묘사 속에 인물들의 감정을 담아내는 것과 리얼리티를 바탕으로 이야기를 구성한다는 점이 그만의 특징이며 여러 독자층을 아우르는 강점이다. ‘첫사랑은 이루어지지 않는다’ 라는 속설을 너무도 현실적으로 구현해낸 『초속 5센티미터』를 보면 알 수 있다. 『벚꽃 이야기』, 『코스모너트(Cosmonaut)』, 『초속 5센티미터』 세 가지 단편의 연작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남자 주인공 타카키의 성장을 중심으로 사랑과 영혼의 방황을 그려냈다. 신카이 마코토 감독이 생각하는 남자와 여자의 사랑, 운명, 그리고 인생이 한 폭의 수채화를 연상케 하는 작품이다.

About the Author

1973년 생. 나가노현 출신. 주오대학 일본어문학과를 졸업한 뒤, 애니메이션 감독의 길을 걸어왔다. 그는 1인 제작의 ‘빛의 작가’로 유명한데, 대부분의 작품에서 빛과 그 효과에 대해 집착에 가까운 묘사를 보여주고 있어 종종 렘브란트에 비견되기도 한다.

Author/Translator

forward

Rating Graph

Avg3.7
(1k)

Comment

20+
forward

휴식이 되는 순간:영화편

에델바이스와 함께 쉬어보아요

에델바이스 · AD

Buy


Collections

11
forward
So far ★ 583,009,636 ratings have been stacked..
  • Terms of Service
  • Privacy Policy
  • About WATCHA, Inc.
  • Contact
  • cs@watchapedia.co.kr, 02-515-9985
  • Affiliation & Partnership
  • contact@watcha.com, 070-7554-9696
  • WATCHA, Inc.
  • CEO, Taehoon Park
  • 343, Gangnam-daero, Seocho-gu, Seoul, Republic of Korea
  • Corporate Registration Number 211-88-66013
  • © 2011 Watcha.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