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옥에서 보낸 한 철's Poster

지옥에서 보낸 한 철

장 니콜라 아르튀르 랭보 ・ Poem
Average ★3.9 (241)
Rate

Buy

forward

Overview

지옥에서 보낸 한 철
장 니콜라 아르튀르 랭보 · Poem
1974 · Korea, Republic of · 156p
천재시인 랭보의 대표작. 랭보는 부르주아 문명을 조롱하고 노동자들에게 형제애를 느꼈으며 황제를 조롱하고 전쟁에 서 죽은 자를 애도했고 기독교 문명을 저주했다.

About the Author

프랑스 상징주의 대표 시인. “괴물 같은 영혼” 랭보는 “여덟 살 때부터 시를 쓰기 시작한 신동이었고, 스무 살에 시 쓰기를 그만 둔 반항아”였다. 성적이 뛰어나고 라틴어 시를 즐겨 읽었던 랭보는 군인 아버지의 부재와 종교적으로 엄격한 어머니로 인해 방황하며 가출을 거듭했다. 1871년 랭보가 「취한 배」를 들고 베를렌을 찾아간 것을 계기로 둘은 파리에서 함께 지내며 영국, 벨기에 등을 여행하지만, 베를렌이 랭보에게 권총을 쏘고 감옥에 갇히면서 둘의 관계는 끝난다. 고향으로 돌아온 랭보는 『지옥에서 보낸 한철』(1873년 집필, 1895년 출간)을 집필했고, 특유의 방랑벽으로 또다시 유럽 전역을 돌아다니게 되는데 이때 『일뤼미나시옹』(1886)을 썼다. 아프리카에서 무기 상인으로 일할 때 병을 얻어 프랑스로 돌아오지만 다리 절단 수술을 받고는 눈을 감았다.

Author/Translator

forward

Rating Graph

Avg3.9
(241)

Comment

10+
forward

Renault ZOE

탐나는 것엔 이유가 있다

Renault · AD

Buy


Collections

10
forward
So far ★ 574,624,323 ratings have been stacked..
  • Terms of Service
  • Privacy Policy
  • About WATCHA, Inc.
  • Contact
  • cs@watchapedia.co.kr, 02-515-9985
  • Affiliation & Partnership
  • contact@watcha.com, 070-7554-9696
  • WATCHA, Inc.
  • CEO, Taehoon Park
  • 343, Gangnam-daero, Seocho-gu, Seoul, Republic of Korea
  • Corporate Registration Number 211-88-66013
  • © 2011 Watcha.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