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멘트
코멘트
강인숙
star2.0
열정이 없으면 범죄도 저지르지 못한단다. 그럼 범죄를 저지르지 않는 사람은 열정이 없단 걸까? 설마?ㅎㅎ 게다가 그 말을 하는 사람들이 70, 80세 노장들이다. . 왕년에 은행강도며 보석털이로 한시절 잘나갔던(?) 모양이긴 하지만, 그래도 노령의 나이에 또 해튼가든의 금고를 털 생각을 하다니. 그 이유도 걸작이다. 자기들이 하지 않으면 다른 누군가가 그 장소로 갈 거라나?ㅋ . 귀도 잘 안 들리고, 몸도 굼뜨고, 지력도 딸리고, 절제심은 부족해지고, 버럭버럭 화만 내는 노인네들이 야심차게 금고털이에 나선다. 실화라고 하니 더 놀랍다. 하긴 실화가 아니고서야 어찌 노인들이 강도 짓 하는 작품을 만들 생각을 할까. . 마이클 케인이 왕년의 리더답게 나이는 들었어도 꼿꼿하고 엄격한 노장으로 나온다. . 노땅(?)들이 주고받는 대화가 신랄하다. 유머인 것도 유머로 받아들이기가 어정쩡하다. 그래도 확실히 열정은 넘치는 것 같다. 자신이 아직 23세인 것 같다는 할아버지도 있으니.ㅋ . 킬링타임용으로도 지루하지만, 할아버지들이 기죽지 않고 열심히(?) 사는 모습은 볼 만하다. 그 열심을 범죄에 쏟는 것은 안 될 일이지만.
1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