붉은 황금의 포스터

붉은 황금

2003 ・ 드라마/스릴러 ・ 이란
평균 ★4.0 (16명)
평가하기

기본 정보

Crimson Gold
2003 · 이란 · 드라마
1시간 37분
2003 칸영화제 주목할만한 시선 초청작.   테헤란의 한 보석상에서 일어난 살인과 자살 사건에 관한 기사의 이면에는 부조리가 판치는 세상에 모욕감을 느끼는 한 절망적인 남자의 이야기가 있다. 피자 배달부로 버는 적은 수입에 의존해서 살아가는 후세인과 알리는 입담이 걸출한 직업 도둑으로부터 좀도둑으로 오해를 받는다. 하지만 부잣집들에 피자 배달을 다니면서 후세인의 수치심은 커져 가고 밤에만이라도 호사스러운 생활을 음미해보고 싶다는 결심을 하게 된다. 거장 압바스 키아로스타미 감독의 시나리오로 만들어진 영화.   부산국제영화제 소개 자료. 이 작품은 많은 이란영화들이 그래왔듯이, 신문에 난 기사에서 시작되었습니다. 압바스 키아로스타미가 우연히 본 신문기사 하나를 자파르 파나히에게 이야기해 주었고, 파나히는 그 기사의 내용에 관심을 가지고 영화로 만들기로 한 것입니다. 신문기사의 내용은 보석가게에서 방범 시스템에 의해 갇혀버린 도둑이 보석가게의 주인을 총으로 쏘아 죽이고 자신도 자살했다는 것이었습니다. 파나히는 왜 그가 그러한 극단적인 행동을 하였을까를 고민했고, 이것을 영화로 풀어내 봐야겠다고 결심한 것입니다. 그런데, 재미있는 것은 정작 시나리오를 자기가 쓰지 않고 키아로스타미에게 요청한 것입니다. 그것은 키아로스타미와 파나히의 관계 때문에 가능했습니다. 잘 아시다시피 파나히는 키아로스타미의 영화에 깊은 감명을 받고 그를 찾아가 조감독이 되었던 사람입니다. 그리고, 키아로스타미 역시 파나히를 무척 아꼈고, 파나히의 데뷔작인 [하얀 풍선]의 시나리오를 써준 적이 있습니다. [붉은 황금]의 시나리오 역시 그러한 관계를 바탕으로 파나히가 키아로스타미에게 강력히 요청하여 성사가 되었던 셈이지요. 작품은 평범한 피자배달부가 사회생활을 하면서 느끼는 소외의식과 상대적 박탈감에 대해 이야기하고 있습니다. 파나히가 주연인 후세인역으로 기용한 이는 연기경험이 전혀 없는 후세인 에마데딘이라는 청년입니다(다소 늙어보이는 얼굴이라서 영화 속에서는 청년으로 보이지 않습니다). 비전문 연기자를 기용하는 것도 이란영화에서는 흔히 있는 일이라 별 새삼스러울 것도 없지만, 에마데딘이 워낙 특이한 인물이라 파나히가 애를 많이 먹었다고 합니다. 하긴, 에마데딘을 주연으로 기용한 이가 바로 자신이니까 누굴 원망할 수도 없는 일이었겠지만요. 파나히는 박탈감을 느끼는 후세인역을 외모에서부터 그러한 분위기를 풍기는 이에게 맡기고 싶어했습니다. 그래서, 거구의 아마데딘이 주연으로 발탁되었는데요, 사실은 아마데딘이 정상인이 아니라는데에 문제가 있었습니다. 그는 소위 과대망상증에 시달리고 있었고, 때문에 촬영시 갖가지 해프닝을 빚기도 했습니다. 어느날은 미국이 이란을 곧 공격할 것이기 때문에 촬영에 임할 수 없다고 버티기도 했다는군요. 연기경험도 전혀 없는데다가, 과대망상증까지 그야말로 파나히가 겪었을 고충은 짐작하고도 남음이 있지 않을까요. 하지만, 실제 그의 그러한 정신적 장애가 영화속에서는 후세인역과 너무나 잘 어울리고 있습니다. 이쯤되면 파나히의 집념도 대단하지 않습니까?

출연/제작

forward

별점 그래프

평균4.0
(16명)

코멘트

10+
forward

스팀 PC 카페 런칭

역대급 런칭 이벤트 진행중

스팀 PC 카페 · AD

갤러리

forward

이 작품이 담긴 컬렉션

11
forward
지금까지 ★ 608,291,391 개의 평가가 쌓였어요.
  • 서비스 이용약관
  • 개인정보 처리방침
  • 회사 안내
  • 고객센터
  • cs@watchapedia.co.kr, 02-515-9985
  • 제휴 및 대외 협력
  • contact@watcha.com, 070-7554-9696
  • 주식회사 왓챠
  • 대표 박태훈
  • 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 343 신덕빌딩 3층
  • 사업자 등록 번호 211-88-66013
  • © 2021 by WATCHA, Inc. All rights reserved.